quick_menu_tit

건강정보

전화문의안내

빠른 진료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 053-964-8575
  • Fax. 053-964-8574
  • 평일 오전  09:00 ~ 오후  18:00
  • 토요일 오전  09:00 ~ 오후  13:00
  • 점심시간 오후  12:30 ~ 오후  14:00

공휴일,수요일 오전, 일요일은 휴진입니다.
주차는 빌딩 지하주차장에 가능합니다.(주차 무료)

건강칼럼

  • 건강정보
  • 건강칼럼

65세 넘었나요?...실명 일으키는 가장 흔한 '이 질환' 주의하세요 [눈+사람]
하이닥과 비앤빛강남밝은세상안과 의사 4인이 함께 알아보는, 사람의 눈 이야기. 시력을 해치는 질환과 눈 건강을 지키는 다양한 방법을 매주 소개합니다.사물의 중심부가 흐려 보이고, 구부러져 보이는 질환이 있다. 시력의 초점이 맺히는 황반부라는 곳에 변성이 생기는 '황반변성'이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자료에 따르면, 2016년 14만 6,446명이던 황반변성 환자 수는 2020년 20만 1,367명으로 늘었다. 황반변성의 위험 요인과 증상을 확실히 알아야 이를 예방할 수 있다. 나건후 원장이 황반변성에 대한 정보를 하나씩 짚어본다.



정상 황반과 변성된 황반|출처:게티이미지 뱅크황반변성이란?우리 눈에는 망막이라고 하는 카메라 필름 역할을 하는 기관이 있습니다. 각막을 통해 들어온 빛이 상을 맺게 하는 것이 바로 망막인데요. 이 망막에서 시력의 90%를 담당하는 황반이라는 곳은, 망막의 가장 중심부에 위치해 있습니다. 황반은 작지만 민감한 부위로, 사물의 중심을 볼 수 있게 하고 사물을 인식해 색을 구별하는 등 시력의 90%를 담당합니다. 이 황반에 변성이 오는 질환을 황반변성이라고 합니다. 65세 이상에서 실명을 일으키는 가장 흔한 질환으로, 한국인의 3대 실명 원인 중 하나로 꼽힙니다. 황반변성은 시력 저하를 일으키기에, 가까운 곳과 먼 곳 모두 잘 보이지 않습니다. 시력이 갑자기 나빠지면서 사물이 찌그러져 보이거나 시야 가운데가 검게 보이면 즉시 안과에서 검사받는 것이 좋습니다.황반변성의 2가지 종류황반변성은 크게 건성과 습성, 두 가지로 나뉩니다. 먼저, 건성 황반변성은 황반변성의 약 90%를 차지합니다. 시력 손상 정도가 경미하고, 대부분 시력에 큰 영향을 주지 않습니다. 그에 비해, 습성은 전체의 10% 수준이지만, 황반변성으로 인한 극심한 시력상실의 90%를 차지합니다. 황반변성에 걸리면 실명한다고 알려진 경우가 바로 습성 황반변성에 해당합니다. 습성의 경우, 황반 아래에서 신생혈관이 자라며, 신생혈관 자체와 신생혈관이 일으키는 출혈로 심각한 시력 손상을 일으킵니다. 건성으로 시작했다가 시간이 흘러 습성이 되는 경우도 있고, 처음부터 습성으로 관찰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과도한 자외선, 흡연, 비만은 황반변성의 위험 요인이다ㅣ출처: 비앤빛강남밝은세상안과황반변성의 강력한 위험 요인은 고령황반변성의 원인은 아직 정확하게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황반변성 유발 위험인자로 일반적으로 알려진 것은 △나이(특히 75세 이후) △심혈관 질환 △흡연 △고콜레스테롤 혈증 △과도한 자외선 노출 △낮은 혈중 항산화물질 농도 △유전적 소인 등입니다. 이 밖에도 △고도근시 △고지방, 고열량의 식습관 △스트레스 △고혈압 △비만 등이 황반변성을 일으키는 원인으로 알려졌습니다. 특히, 흡연자는 비흡연자에 비해 황반변성 발생 위험이 50% 높다는 연구결과가 있습니다. 황반변성 발생을 줄이기 위해선 금연이 필수인 이유입니다. 또, 근시가 심해도 황반변성 발생 위험이 커지는데요. 근시가 심해지면 안구의 길이가 늘어나며 망막신경이 버티지 못하고 황반부의 신경도 함께 늘어나며 근시성 황반변성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황반변성 진단법먼저, 황반변성 자가진단 방법을 소개합니다. 아래의 증상에서 2개 이상 해당된다면 황반변성 검사를 받아야 합니다. - 시력, 즉 사물의 형태를 구별하는 능력이 떨어진다.- 욕실의 타일이나 중앙선 등의 선이 굽어 보인다.- 책이나 신문을 읽을 때 글자에 공백이 생긴다.- 대비감이 떨어지면서 시야의 중심에 영구적으로 검은 점이 생긴다.- 물체가 찌그러져 보인다.- 대비감(색 및 명암을 구별하는 능력)이 떨어진다.- 사물의 가운데가 검거나 빈 부분이 있다.황반변성 의심 징후가 보이면 시력과 안압을 측정하고, 형광안저조영술이나 망막단층촬영 등의 추가 검사를 시행해 황반변성을 진단합니다. 건성 황반변성은 망막단층촬영, 자가형광안저촬영 등의 방법으로 진행 정도를 체크하여 습성 황반변성으로 전환되는지 모니터링하여 치료합니다.



황반변성 치료 전후ㅣ출처: 비앤빛강남밝은세상안과초기 증상 거의 없기에 치료 시기 중요해황반변성은 녹내장, 백내장과 함께 3대 실명질환으로 꼽힙니다. 황반변성은 이들 중에도 독보적인 실명 유발 1위 질환으로 분류되는데요. 그 이유는 초기 증상이 거의 없기 때문입니다. 갑자기 시력이 크게 저하되는 등 눈에 이상이 나타난 이후에야 자각하게 되어, 질환이 상당히 진행된 상태로 병원을 방문해 치료 시기를 놓치는 경우가 많습니다. 황반변성은 나이가 들며 생기는 경우가 많기에 노안이라 여기고 방치하기 쉬워 주의해야 합니다. 황반변성 치료방법으로는 △신생혈관 억제인자 안구 내 주사 △광역학요법 △레이저 광응고술 △외과적 수술 △각종 약물치료 등이 있습니다. 최근 신생혈관 억제인자 방법의 도입으로, 황반변성이 실명질환에서 시력이 유지되거나 개선되기도 하는 질환으로 개념이 바뀌고 있습니다. 여러 연구에서 신생혈관 억제인자의 안구 내 주사가 황반변성에 의한 시력저하를 억제할 수 있으며, 시력개선 효과도 있는 것으로 확인됐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황반변성은 치료받아도 시력을 완벽히 회복하기 어렵기 때문에 예방하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황반변성 예방법정기적인 안과 검사로 황반의 이상을 초기에 발견해 치료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특히, 50대 이상이라면 3개월에 한 번씩 안과를 방문해 검사받는 것이 좋습니다. 일상생활에서는 선글라스를 착용하는 등 자외선 차단이 중요하며, 흡연은 황반변성의 위험을 2배 이상 증가시키므로 금연하는 것이 필수입니다. 평소에 체중을 조절하고 운동하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눈에 좋은 루테인 등 항산화 성분을 보충하는 것과 비타민 C, 비타민 E, 베타-A-카로틴, 오메가3, 안토시아닌 성분의 영양제를 복용하는 것도 좋습니다.도움말 = 하이닥 상담의사 나건후 원장 (비앤빛강남밝은세상안과 안과 전문의)


이전글 : 녹내장 예방하려면...안압 올리는 '이 자세' 피하세요 [눈+사람]
다음글 : 화장실 청소 제격인 락스...'이런 점' 주의해서 사용해야